본문 바로가기

Me/오늘의 생각

힐링캠프 김성주 편을 보고나서



힐링캠프, 기쁘지 아니한가

정보
SBS | 월 23시 15분 | 2011-07-18 ~
출연
이경규, 김제동, 성유리
소개
몸과 마음의 치유를 뜻하는 '힐링' 콘셉트에 맞춰 탁 트인 야외에 1일 '힐링캠프'를 만들고 스타...


오늘 아침에 김성주가 나오는 힐링캠프를 봤다.

'아빠 어디가'를 통해 느껴지던 그 김성주가 본인의 이야기를 하고 있었다.


김성주가 하는 아버지 이야기를 들으며...

'마음 한편이 짠해지고, 왠지 모를 많은 공감을 느꼈다.'


김성주가 보낸 어린 시절보다 난 훨씬 다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지만...

왜 마음 한편이 짠해지는지 모르겠다.


이젠 누군가의 아들이기에 누군가의 아버지가 될 준비를 하고 있어서인가 싶었다.


문득, 남자들이 말을 많이 하지 않는 이유가 뭔지 알 것만 같았다.

많은 말을 할 수 있지만, 마음에 담아두는 이유를 알 것만 같았다.


김성주가 마음속에 담아 두었던 이야기를 하나하나 풀어내는 모습 속에 

그냥 그런게 느껴졌다.


나는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살아갈까? 하는 생각이 든다.

'Me > 오늘의 생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프로그래머로써 발전을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?  (0) 2014.08.27
메리크리스마스  (0) 2013.12.24
힐링캠프 김성주 편을 보고나서  (0) 2013.11.30
익숙한 것이 좋은가?  (0) 2013.08.15
프로그래밍 할 때  (0) 2013.05.31
오늘의 생각  (0) 2013.05.25